‘2015 세계교육포럼’의 성공적 개최를 계기로
이제 우리는 세계 일류 교육선진국으로 도약해야
백순근 / 한국교육개발원 원장 싸이월드 공감
교육분야에서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행사인 ‘2015 세계교육포럼(2015 World Education Forum)’이 지난 5월 19일부터 22일까지 인천에서 개최되었다. 이 행사는 유네스코(UNESCO)와 교육관련 국제기구들(유엔아동기금, 유엔인구기금, 유엔개발계획, 유엔여성기구, 유엔난민기구, 세계은행 등)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교육부, 인천시, 인천시교육청, 한국교육개발원이 공동으로 주관한 것으로, 지난 2000년 세네갈 다카르에서 열린 이후 15년 만에 개최된 것이다. 이번 행사는 박근혜 대통령,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이리나 보코바 유네스코 사무총장, 김용 세계은행 총재를 비롯하여, 교육관련 국제기구의 수장들이 다수 참석한 가운데 유네스코 회원국의 교육부 장·차관 111명을 포함하여 총 167개국 1,500여 명의 대표들이 참여한 역대 최대 규모였다.


2015 세계교육포럼에서는 향후 15년 동안 유네스코를 비롯한 전 세계 교육계가 함께 추진할 ‘인천선언: 새로운 교육비전 2030’을 채택하는 큰 성과를 거두었다. 이 선언은 유네스코 회원국들과 교육관련 국제기구들이 심도 깊은 논의를 통해 서로 합의한 것으로, 앞으로 2030년까지 회원국의 교육정책 추진 방향을 제시하고, 교육관련 국제기구들의 임무를 규정하게 된다. 이 선언의 핵심적인 내용은 ‘모든 사람들에게 포용적이고 평등한 양질의 교육을 보장하고 평생학습의 기회를 촉진하는 것(Ensure inclusive and equitable quality education and promote life-long learning opportunities for all)’이다.


인천선언에는 교육이란 인간의 기본적인 권리이며, 인간의 존엄성을 지키고, 개인과 사회를 발전시키며, 문화의 다양성을 존중하고, 남녀평등을 실현하며, 세계평화와 인류공영에 기여하기 위한 가장 중요한 수단이 된다는 점과, 각국 정부와 국제사회는 모든 사람들에게 양질의 교육을 보장하고 평생학습의 기회를 촉진하기 위해 함께 노력해야 할 책임이 있음을 명시하고 있다. 그리고 그동안 유네스코가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모두를 위한 교육(EFA: Education for All)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교육(ESD: Education for Sustainable Development)의 기본 취지들을 모두 포함하고 있으며, 지구촌 시대를 맞이하여 세계시민교육(GCED: Global Citizenship Education)이 중요하다는 것도 명시하고 있다. 이러한 인천 선언을 통해 향후 15년 동안 세계 각국에서 교육의 양적 성장과 질적 개선이 가속화 될 것으로 기대되며, 지속가능한 발전과 세계평화를 위한 글로벌 교육협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2015 세계교육포럼에서는 ‘역동적이고 미래지향적인 한국형 교육모델’의 우수성을 국제사회에 널리 소개하여 한국형 교육모델을 전 세계로 확산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2015 세계교육포럼이 한국에서 개최된 것 자체가 한국교육을 널리 소개하는데 가장 크게 기여하였으며, 다양한 사전행사나 부대행사도 한국교육을 홍보하는데 큰 역할을 하였다. 아울러 세계교육포럼의 둘째 날인 20일 오후에 열린 한국교육의 발전경험을 전 세계와 공식적으로 공유하는 ‘한국교육 전체회의’도 세계인들의 주목을 받았다.


한국교육 전체회의에서는 ‘개인과 국가 발전을 위한 역동적 교육: 한국의 사례(Dynamic Education for Individual and National Development: The Case of the Republic of Korea)’라는 필자의 주제발표와 함께, 좌장인 제프리 삭스 유엔 사무총장 특별자문관 겸 미국 컬럼비아대학교 교수를 포함하여 음바에 티암 세네갈 교육부 장관, 비열은 하우그스타 노르웨이 교육부 차관, 키스 한센 세계은행 부총재, 안드레아스 슐라이허 OECD 교육국장, 염재호 고려대학교 총장, 지영석 엘스비어 회장 등 국내외 다양한 배경의 토론자들이 참석하여 한국의 사례로 본 교육의 역할과 미래교육의 방향에 대해 심도 깊은 논의가 진행되었다.


한국교육 전체회의를 통해 전 세계에서 참여한 각국의 대표들은, 한국이 전쟁의 폐허 속에서도 굴하지 않고 지난 60년 동안 이룩한 놀라운 경제발전이 교육을 통해 성취한 것임을 깨닫고 교육의 위대한 힘을 실감하는 듯하였다. 그리고 한국이 지금까지의 성취에 안주하지 않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미래지향적이면서도 창의적인 교육혁신을 계속하고 있다는 점에 대해서도 큰 감명을 받은 듯하였다. 특히 한국형 교육모델의 3대 구성요소(정부의 선도적 리더십, 우수한 교사, 교육을 중시하는 사회풍토)와 3대 발전전략(체계적 접근, 단계적 접근, 순차적 접근)에 대해 깊은 관심을 표명하면서, 자국의 교육발전을 위한 교육협력 및 체계적인 컨설팅을 요청하기도 하였다.


한국은 2015 세계교육포럼의 성공적인 개최와 함께, 한국형 교육모델을 국제사회에 널리 홍보하였고, 글로벌 교육비전 2030이라 할 수 있는 인천선언을 채택하는 큰 성과를 거둔 것을 바탕으로, 이제는 글로벌 교육협력을 주도하며 세계평화와 인류공영에 기여하는 세계 일류 교육선진국으로 도약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다.
▲ TOP 싸이월드 공감
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 1길 35(우면동) 한국교육개발원 keditor@kedi.re.kr Tel.02-3460-0319 Fax.02-3460-0151
Copyright ⓒ 2011, KEDI. All Rights Reserved.